컨텐츠상세보기

논어(論語)
논어(論語)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공자> 저/<오세진> 역
  • 출판사홍익
  • 출판일2021-02-04
  • 등록일2022-05-31
보유 1,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0, 누적예약 0

책소개

동양고전 출판의 명가 홍익이 「동양고전 슬기바다 총서 시리즈」라는 이름으로 『논어』를 비롯한 14권의 고전 명작을 출간한 지 어언 25년. 홍익은 이를 기념하고 독자 여러분들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25년 만에 새옷을 입은 신개정판을 출간하게 되었다. 이번 특별 소장본은 현대인에 맞는 번역문과 풍부한 해설, 그리고 역사적 배경 설명과 난해한 공자의 철학을 쉽고 명징한 언어로 해설하여 누구라도 공자의 담론을 이해할 수 있게 했다. 

『논어』는 공자와 그 제자들이 세상사는 이치나 교육·문화·정치 등에 관해 논의한 이야기들을 모은 책이다. 그 안에는, 공자의 혼잣말을 기록해 놓은 것과 제자의 물음에 공자가 대답한 것, 제자들끼리 나눈 이야기, 당대의 정치가들이나 평범한 마을사람들과 나눈 이야기 등 다양한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 

그래서 책의 제목이 『논어』가 되었다. 공자와 그 제자들이 ‘토론한 이야기’라는 의미이다. 『논어』는 겉으로 보면 누구나 접하기 쉬운 내용이지만, 그 속에서 인간 삶의 근본을 아우르는 이치를 다루고 있어 동양철학을 말하면서 가장 먼저 거론되는 양서 중의 양서로 조명받는다. 이제 동양고전의 가장 높은 자리를 차지하고 있는 『논어』의 세계로 들어가보자. 

저자소개

이름은 구丘, 자는 중니仲尼다. 기원전 551년 노나라 창평향昌平鄕 추읍?邑(지금의 산둥성 취푸曲阜 지역)에서 태어났다. 중국 춘추시대의 위대한 학자이자 사상가이자 정치가이자 교육가로서 유가를 창시했고, 노나라 사람들로부터 국로國老라고 불릴 정도로 많은 이들의 존경을 받았다. 인仁과 예禮를 실현하고 주나라의 문화와 제도를 회복해 도덕적으로 이상적인 사회를 이루고 춘추시대의 사회질서를 안정시키기 위해 천하를 떠돌았다. 만년에는 고향으로 돌아와 교육에 헌신하며 평생 뛰어난 제자를 숱하게 배출했다. 기원전 479년, 일흔셋 나이로 생을 마쳤다.

《논어》는 공자의 제자들이 스승 공자와 대화한 내용을 엮은 책으로,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가장 널리 읽히고 사랑받는 고전이다. 특히 중국을 비롯한 동아시아의 철학·정치·사상 전반에 가장 깊은 영향을 끼친 책으로 꼽힌다. 공자는 모든 제자가 공부로 자신을 갈고닦아 위대한 정치지도자가 되기를 바랐다. 자신 또한 정치로 구세를 꿈꾸었고, 군주들이 도덕을 수양해 어진 정치를 하는 세상이 오기를 바랐다. 《논어》에는 그런 공자가 꿈꾸던 수기修己와 치인治人, 공부와 실천이 통일된 이상적인 삶의 모든 가능성이 담겨 있다.

목차

옮긴이의 말    
『논어』라는 책
공자는 누구인가
공자가 살았던 시대
『논어』는 한반도에 언제 처음 들어왔을까?
홍익 슬기바다 『논어』 특별 소장판의 특장점과 번역 방향

제1편 학이(學而) 
제2편 위정(爲政) 
제3편 팔일(八佾) 
제4편 이인(里仁) 
제5편 공야장(公冶長) 
제6편 옹야(雍也) 
제7편 술이(述而) 
제8편 태백(泰伯) 
제9편 자한(子罕) 
제10편 향당(鄕黨) 
제11편 선진(先進) 
제12편 안연(顔淵) 
제13편 자로(子路) 
제14편 헌문(憲問) 
제15편 위령공(衛靈公) 
제16편 계씨(季氏) 
제17편 양화(陽貨) 
제18편 미자(微子) 
제19편 자장(子張) 
제20편 요왈(堯曰)

찾아보기 / 참고문헌  

한줄 서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