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감정 경제학 : 립스틱부터 쇼츠까지  우리의 행동을 지배하는 경제 이야기
감정 경제학 : 립스틱부터 쇼츠까지 우리의 행동을 지배하는 경제 이야기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조원경 저
  • 출판사페이지2
  • 출판일2023-11-24
  • 등록일2024-03-11
보유 1,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2, 누적예약 0

책소개

“물건이 아니라 기분을 소비하는 시대가 왔다!”
립스틱부터 쇼츠까지 우리의 행동을 지배하는 경제 이야기

소개팅을 하는 것, 출퇴근길 스마트폰으로 유튜브 쇼츠를 보는 것, 누군가의 아이템을 '손민수' 하는 것, 가스라이팅의 위험에 시달리는 것 모두가 사실은 경제 현상이라는 것을 알고 있는가? 우리 삶은 거대한 경제 시스템 안에서 흘러간다. 사랑과 범죄처럼 평소 의식하지 못했던 삶의 영역에도 경제학이 포함되어 있다. 그리고 그 중심에는 바로 '감정'이 있다. 우리는 평소 자신이 이성적인 선택을 내린다고 생각하며 살아가지만, 사실 결정을 내리는 데 더 큰 영향을 미치는 요소는 합리적 이성이 아니라 마음, 즉 감정이다. 분위기로 마시는 스타벅스 커피 한 잔과 '예쁜 쓰레기'임을 알지만 눈길을 끄는 각종 캐릭터 상품 등 어느새 현대인들은 나에게 정말 필요한 것보다는 내 기분을 좋게 만들어줄 소비를 하고 있다. 물건이 아니라 기분을 소비하는 시대가 온 것이다. 이러한 시대상을 정확하게 담아낸 책이 바로 『감정 경제학』이다.

전 울산광역시 경제부시장이자 현 UNIST 교수인 저자 조원경은 우리의 일상과 감정, 경제가 교차하는 지점을 예리하게 포착한다. 왜 불황에는 립스틱이 잘 팔릴까? 적은 돈으로 작은 사치를 부릴 수 있어 만족감이 높은 아이템이기 때문이다. 왜 영상 콘텐츠의 길이는 점점 짧아질까? 스마트폰의 발달로 금붕어보다 짧아져 버린 사람들의 집중력을 사로잡기 위해 너도나도 짧은 콘텐츠를 만들고 있기 때문이다. 저자는 이렇듯 일상 속에서 자연스럽게 마주하는 경제 현상을 바탕으로 자본주의 사회에서 쏟아지는 여러 메시지에 휘둘리지 않고 자신답게 살 수 있도록 중심을 잡아준다. 이 책을 통해 감정과 경제의 연결고리를 이해하고 세상을 더욱 날카로운 눈으로 바라보는 안목을 길러보자.

저자소개

연세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한 후 미시간 주립대학교에서 파이낸스 석사, 연세대학교에서 공학박사를 취득했다. 1990년 행정고시에 합격한 이후로 줄곧 기획재정부에서 일했다. 2005년 중남미 빈곤 감축과 경제·사회 개발을 위한 미주개발은행 가입 협상, 2009년 한·EU FTA 서비스 협상, G20 국제금융 체제 실무그룹 공동의장 등 굵직한 국제 협상 테이블에서 주요 역할을 하며 세계 경제를 움직이는 힘과 기업에 대한 식견을 보여주었다. 

세계경제포럼이 아시아 최초, 세계 9번째 제조혁신 도시로 선정한 대한민국 산업 메카 울산광역시 경제부시장을 역임했다. 현재는 유니스트(UNIST) 교수로 경영학부에서 강의를 하며 글로벌산학협력센터장으로 근무하고 있다. 연합뉴스 경제TV에서 「조원경 교수의 이슈피디아」를 진행 중이다.

지은 책으로는 『명작의 경제』, 『법정에 선 경제학자들』, 『경제적 청춘』, 『한 권으로 읽는 디지털 혁명 4.0』, 『나를 사랑하는 시간들』, 『부의 비밀 병기, IF』, 『넥스트 킬러앱』, 『넥스트 그린 레볼루션』, 『앞으로 10년 빅테크 수업』 등이 있다.

한줄 서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