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의료 비즈니스의 시대 : 우리는 어쩌다 아픈 몸을 시장에 맡기게 되었나
의료 비즈니스의 시대 : 우리는 어쩌다 아픈 몸을 시장에 맡기게 되었나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김현아 저
  • 출판사돌베개
  • 출판일2023-08-31
  • 등록일2023-10-26
보유 2,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1, 누적예약 0

책소개

3분 진료, 폭증하는 검사, 필수 의료 붕괴…
자본주의와 기술 중독, 국가의 방치가 만든 익숙해진 풍경들
병원을 현명하게 이용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다

의료인들뿐 아니라 일반 국민들도 자신이 처해 있는 의료 환경을
객관적으로 이해하는 데 큰 도움이 될 수 있는 책입니다. _주영수(국립중앙의료원장)

『의료 비즈니스의 시대』에서 저자 김현아 교수는 의사로서, 교수로서, 의료 정책 연구자로서 한국 의료 시스템을 진단하고 문제점을 고발한다. 수많은 환자가 한국 의료 현실에 불만을 가지고 있고, 의사와 병원에 대한 불신은 커져간다. 하지만 왜 이런 일이 벌어졌는지, 그 구조를 알아내는 건 쉽지 않다.

이 책에서는 표면적인 문제 현상을 다루는 데 그치지 않고, 그러한 문제가 생겨난 구조를 추적한다. 통제된 의료수가는 수익이 되는 의료 행위를 유도하고, 그 과정에서 첨단 기술에 의존하는 경향은 강해진다. 이 상황을 통제하고 개선해야 하는 정부도 현실을 방치하고 있다. 이 책을 읽고 나면 믿을 수 있는 의료 체계를 만들기 위해서는 어디서부터 시작해야 하는지 실마리를 찾을 수 있을 것이다.

저자소개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같은 대학교 병원 내과에서 전문의·전임의를 수료했다. 현재 한림대학교성심병원 류마티스내과 교수로 있으며, 관절염 분야에서 여러 논문을 발표하고 영향력 있는 연구 업적을 쌓았다. 이를 바탕으로 대한의학회 분쉬의학상, 일본류마티스학회 젊은의학자상 등 다수의 국내·국제 학회에서 수상했고, 다양한 강연을 해왔다. 10년간 대한류마티스학회 보험이사, 대한내과학회 정책단 업무를 수행하면서 의료 정책에 관한 논문도 다수 출판했다. 현대 의료가 다루는 죽음에 강한 의문을 가지고 집필한 『죽음을 배우는 시간』이 2021년 세종도서 교양부문에 선정되었다. 이외 저서로 『의료 비즈니스의 시대』 『의사외전』(공저) 등이 있다.

7년 전, 둘째 딸이 양극성 장애를 진단받으며 이전의 삶과는 완전히 다른 인생의 궤도에 들어섰다. 정신질환을 앓는 가족을 이해하는 것은 전문적인 의학 지식을 갖춘 부모에게도 쉽지 않은 일임을 느끼고 환자들에 대한 편견과 낙인을 조금이나마 덜기 위해 이 책을 썼다. 정신질환 환자와 가족 모두가 삶의 질곡에서 괴로움을 떨치고 서로의 손을 놓지 않기를 바라며, 세상을 한 걸음 더 나은 방향으로 바꾸는 것은 보통 사람들의 작은 목소리와 용기임을 말하고자 한다.

목차

프롤로그_ 우리는 어쩌다 아픈 몸을 시장에 맡기게 되었나
어느 환자의 하루/ 어느 의사의 하루/ 기술 중독과 인간 소외

1 검사 공화국 대한민국

검사, 더 많은 검사
그눔의 검사, 다 해봤자예유/ 의사가 무슨 필요?/ 검사 셔틀

죽음 비즈니스
종교가 된 의료/ 병을 만드는 검사들/ 가짜병과 공포 마케팅/ 아는 게 병/ 슬기로운 건강검진

유전자 보난자
나는 네가 어떻게 죽을지 알고 있어/ 유전체 사업을 반대하는 사람들/ 아우라와 최면/ 과대 선전/ 검사는 어떻게 당신을 기만하는가/ 의사도 해석하지 못하는 검사/ 선생님은 검사를 너무 적게 처방했습니다

2 기술 중독에 빠진 현대 의학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퇴행성 관절염 이야기
당신은 얼마나 잘 속는 사람인가요?/ 연골이 없어서 아픈 것이 아닙니다/ 인보사 사태로 보는 대한민국 바이오의 현주소/ 검증이 왜 필요하지? 매직인데

로봇, 당신의 능력을 보여주세요
왓슨, 의대에 가다/ 수술은 로봇에게, 책임은 의사에게/ 로봇은 왜 대세가 되고 있나/ 미국에서 일어나는 일, 한국에서 일어날 일/ 로봇 수술 3000례 돌파!

멋진 신세계
나는 너보다 왓슨을 믿어/ AI야, AI야 더 많은 돈을 벌게 해줘/ 기술 중독 시대의 슬기로운 의료 이용

3 약값 괴담

혁신과 협박
할머니를 패자/ 한 해에 5000퍼센트 넘게 오른 약값/ 끝나지 않는 논쟁, 신약의 가격?혁신이라는 이름의 협박/ 재정 독성

나는 얼마나 더 살 수 있나요?
완치와 치료의 차이/ 기적의 약/ 침소봉대와 희망 고문/ 하수인들

4 의사들이 왜 이래? ? 전문가는 어떻게 죽어가는가

대한민국 의사들의 초상화
의사들은 어쩌다 이렇게 욕을 먹게 되었나/ 좀스러운 내과, 무식한 외과/ 극우파 의사

의료 페미니즘
남과 여/ 경제학자와 미치광이/ 여성 소거

하얀 거탑_ 대학 병원에서 일어나는 일
당신은 교수에게 진료받고 계십니까?/ 가짜 논문, 가짜 상아탑/ 그 연구, 왜 하셨어요?/무한 평가와 무한 줄 세우기

5 사기업이 된 병원들

공공의료? 공공 염불?
팬데믹이 쏘아 올린 화두, 공공의료/ 젠트리피케이션/ 퇴출 1순위_ 공공병원/ 팬데믹 와중의 임금 체불/ 거짓말이야, 거짓말이야

회사인가, 병원인가
무릎 꿇은 병원장/ 그 병원 주인이 누구야?/ 네 자리에 올 사람 많아!/ 대한민국의 필수 의료 의사들은 조용한 사직 중?/ 자본주의보다 먼저 마비되는 것

6 어떻게 바꿀 수 있을까?

의료는 인간이 인간을 대하는 일
인간이 소외된 대한민국 의료/ 왜 정책에 관심을 가져야 하나?/ 숫자는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 3분 진료 못 없애나, 안 없애나?_ 적선과 동냥

고혈압도 대학 병원에서, 무너진 의료 전달 시스템의 문제
큰 병원 갈래요/ 이제 제게는 안 오셔도 됩니다/ 크게, 더 크게_ 공룡이 된 병원들/ 병원은 사기업인가

에필로그_ 세상이 바뀌어야 의료도 바뀐다
대혼돈의 다중 진실 시대/ 그 약 먹어야 해, 말아야 해?/ 우리는 너무 불안해하며 산다/ 죽음을 받아들임으로 인간을 소환하다

후기

추천사

한줄 서평